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10.2℃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9.3℃
  • 구름조금대전 -8.5℃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4.3℃
  • 맑음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4.6℃
  • 제주 0.9℃
  • 맑음강화 -8.0℃
  • 맑음보은 -8.4℃
  • 맑음금산 -7.5℃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6.2℃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메뉴

손연재 신혼 고백, "결혼, 2022년 제일 잘한 일"


 ‘체조요정’ 손연재가 행복한 신혼 소감을 밝혔다.

1일 손연재는 “2022년 내가 제일 잘한 일. 2023년도 잘 부탁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손연재의 결혼식 사진과 웨딩 사진이 담겨있다. 화이트 드레스를 입은 손연재는 한마디로 여신이다. 


사진에서 손연재는 프러포즈 받을 당시의 현장을 공개했다. 나무 밑에 ‘MARRY ME’라는 풍선과 꽃다발이 놓여 있어 로맨틱한 분위기를 더 연출했다.

프러포즈를 받은 손연재는 굵은 빗줄기 속 우산을 든 채 블랙 미니 원피스를 입고 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너무 예쁘다”, “결혼이 하고 싶어지는 사진이다”, “23년에는 더 행복해지길 바라요”라며 다양한 반응이 쏟아졌다.

 

 

한편 손연재는 지난해 8월 9세 연상 금융맨과 결혼했다. 열애 인정한 지 한달 여 만에 결혼 발표를 해 화제를 모았다.

 

 

한국웨딩신문 오연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