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금)

  • 맑음동두천 22.2℃
  • 맑음강릉 27.4℃
  • 맑음서울 22.6℃
  • 박무대전 22.6℃
  • 맑음대구 24.4℃
  • 맑음울산 25.6℃
  • 연무광주 24.5℃
  • 맑음부산 26.7℃
  • 맑음고창 23.4℃
  • 맑음제주 24.5℃
  • 맑음강화 19.1℃
  • 맑음보은 16.8℃
  • 맑음금산 21.2℃
  • 맑음강진군 25.0℃
  • 맑음경주시 25.5℃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메뉴

니콜라 펠츠가 선택한, 본식 웨딩드레스 공개

 

베컴의 아들로 유명한 브루클린(23)은 지난 2020년 할리우드 여배우인 니콜라(27)와 공개 열애를 밝혔다. 그들은 같은 해 7월 약혼한데 이어 2년여의 열애 끝에 지난주 토요일 결혼에 골인했다.

 

니콜라는 트라이언펀드 매니지먼트의 최고경영자이자 ‘기업 사냥꾼’으로 유명한 넬슨 펠츠와 패션모델 클라우디아 헤프너의 사이에 태어난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금수저' 여배우이다.

 

2010년부터 연예계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니콜라는 트랜스포머와 베이츠 모델 등에 출연했다.

그녀의 아버지 넬슨은 17억 달러(약 2조 876억 원)의 재산을 보유하고 있다. 이는 아버지 베컴이 가진 재산 4억 달러(약 4912억 원)의 4배에 달한다고 한다.

 

니콜라와 브루클린은 400만 달러(약 49억 원)정도를 사용하여 초호화 결혼식을 진행했다. 필 네빌을 비롯한 베컴의 전 동료들이 대거 참가하였다고 전해진다.

 

데일리 메일은 "브루클린과 니콜라는 니콜라 가족 이름의 비벌리 힐스 초호화 맨션에 살 예정이다"라면서 "니콜라는 계속 연기를 하며 브루클린은 자아 찾기에 나설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두 사람은 가족의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사전 혼전 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덧붙였다.

 

한국웨딩신문 오연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