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10.2℃
  • 맑음강릉 -6.4℃
  • 맑음서울 -9.3℃
  • 구름조금대전 -8.5℃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4.3℃
  • 맑음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4.6℃
  • 제주 0.9℃
  • 맑음강화 -8.0℃
  • 맑음보은 -8.4℃
  • 맑음금산 -7.5℃
  • 맑음강진군 -3.0℃
  • 맑음경주시 -6.2℃
  • 맑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메뉴

충남 서천군, 결혼정착금 최대 770만원 지원 시작

 

충청남도 서천군은 2일 올해부터 결혼 후 지역에 정착하는 신혼부부에게 충남도 내 최대금액으로 결혼정착금을 지급한다고 전했다.

청중장년층의 안정적 정착과 저출산 극복을 위해 추진된 이번 결혼정착금 제도는 지난해 12월 ‘서천군 인구정책 지원에 관한 조례’ 개정을 통해 지원 근거를 마련한 바 있다.

지원금액은 한 부부당 770만원이며, 혼인신고 1년 후 최초 200만원을 주고 2년 후 270만원, 3년 후 300만원을 추가로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혼인신고일로부터 부부가 계속해서 서천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해야 하며, 부부 중 한명 이상이 만 18세~49세이어야 한다.

배우자가 관외 거주 시라도, 혼인신고일로부터 30일이내에 관내 전입하면 신청이 가능하다.

국제결혼의 경우 국적 취득 후 신청 가능하며, 재혼의 경우도 가능하다.

단, 동일 배우자와의 재혼, 부부 모두 이미 결혼정착금을 받은 경우에는 지급에서 제외된다.

지급 받는 중에 전출(전출 후 재전입 포함), 사별, 이혼 등으로 요건 미 충족 시에는 지급이 중단된다.

 


신청은 혼인신고 해당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서 하면 된다.

김기웅 서천군수는 “코로나19 및 경제침체 등으로 생활여건이 불안한 청중장년층에 안정적 정착지원과 결혼에 대한 부담 해소를 통해 지역의 활력을 되찾고자 한다”며 “신혼부부들이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국웨딩신문 이지영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