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8 (수)

  • 맑음동두천 16.7℃
  • 맑음강릉 19.5℃
  • 박무서울 20.7℃
  • 맑음대전 19.0℃
  • 구름많음대구 18.9℃
  • 흐림울산 19.8℃
  • 구름많음광주 21.4℃
  • 흐림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18.2℃
  • 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15.5℃
  • 맑음보은 15.4℃
  • 맑음금산 15.4℃
  • 구름조금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17.5℃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메뉴

같은 날 다른 장소, 붐 · 슬리피 결혼식 모두 참석한 god 리더 박준형

 

박준형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웨딩마치를 울린 붐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그는 "붐!!! 결혼 진심으로 축하한다! 오늘은 아마도 정신이 없을 거야... 하지만 며칠 후 결혼했다는 걸 실감하기 시작하면 마음이 안정되고 편해질 거야"라며 "앞으로 오래오래 아내랑 예쁜 사랑 키워가면서 조금 이따 더욱더 예쁜 소식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덕담했다.

그러면서 "난 촬영 때문에 스테이크도 못 먹고 간다. 촬영 끝나고 슬리피 결혼식 가서 먹어야겠다"라고 덧붙였다.

 

이 날 붐은 정오 12시, 슬리피는 오후 5시에 결혼식을 올렸다. 붐은 7세 연하 비연예인과, 슬리피는 8세 연하 비연예인과 각 각 웨딩마치를 진행했다.

 

슬리피의 결혼식에도 참석한 박준형은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이 리틀 브라더 결혼 진심으로 축하해. 이제 혼자가 아니니까 그리고 너의 소울 메이트가 생겼으니까 더 든든할 거야"라고 말했다.

 

거기에  "일도 더 잘 풀리고 일도 열심히 할 거야. 아내랑 쭉 이쁜 사랑 키우고 곧 좋은 소식 들리길 바랄게"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엔 이날 결혼한 슬리피 부부가 박준형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국웨딩신문 김민지 기자 |